제주4

아이들이 더 좋아하는
‘제주’
가볼만 한 곳

가정의 달 5월!

특히 올해는 5월 1일부터 14일까지 시행되는 봄 관광주간에 맞춰 많은 학교들이 단기 방학을 하죠? 이 기간을 이용하여 많은 분들이 가족 여행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광지 중에서 제주도는 이국적인 자연의 아름다움과 다양한 볼거리, 그리고 맛있는 음식 때문에 우리나라 사람들뿐만 아니라 외국 사람들도 많이 찾고 있습니다.

하지만 어린아이들을 데리고 다니기는 제주에서도 여느 여행지처럼 힘들기는 마찬가지입니다.

멋진 경치를 감상하며 여유 있게 걷고 싶어도 아이들은 다리가 아프다며 금세 짜증을 내거나 재미없다고 심술을 부리기 일쑤!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도 즐기며 아이들이 실증 내지 않고 관광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떠나봅니다.

기차 타고 칙칙폭폭~

에코랜드

에코랜드는 기차를 타고 4개의 테마파크를 여행할 수 있는 곳입니다. 1800년대 증기기관차를 본뜬 기차로 30만 평의 원시림을 둘러볼 수 있는데요. 영국에서 수제품으로 제작된 예쁜 색의 기차를 타고 각기 다른 테마로 꾸며진 역에 내려 주변을 둘러본 후 다시 기차를 타고 다음 역으로 이동하면 됩니다.

메인 역은 열차의 시작역이자 종착역으로, 매표소와 대합실 및 레스토랑과 기념품 숍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습니다. 예쁜 도넛 모양의 역 안에는 미니 기차가 건물 안을 신기한 듯 돌아보고 있습니다.

jeju_ecoland_img01

에코브리지 역은 워낙 풍경이 아름다워 각종 CF 촬영 장소로도 유명한 곳입니다. 넓은 호수 위에 설치된 수상데크는 마치 호수 위를 걷는 듯한 기분이 들도록 하는데요. 물 위를 걷는 재미에 아이들도 힘들어하지 않고 즐겁게 이동할 수 있습니다.

 

이국적인 풍차가 인상적인 레이크사이드 역은 곳곳에 구경거리가 많은 곳 중 하나로, 아이들과 함께 예쁜 추억을 사진으로 남기기에 아주 좋습니다. 말을 길렀던 초지에 호수를 만들어 그림 같은 풍경을 자아내고 풍차와 디스커버리 존 등 이국적인 풍경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jeju_ecoland_img02

모래와 탐사선을 갖춘 디스커버리 존은 아이들의 호기심을 채워주기에 충분하고 아이들이 가장 좋아는 키즈타운에서 범퍼보트도 타보세요역사의 전망대와 삼다 정원 등이 아름다운 제주의 경치와 어울려 아이와 어른 모두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연인들끼리는 수상카페에서 색다른 데이트를 즐기거나 피크닉 가든에서 직접 싼 도시락을 나눠먹으면서 나들이 기분을 내도 좋겠죠?

길을 찾아줘~

김녕미로공원

1995년 처음 개장한 김녕미로공원은 우리나라 최초의 미로공원입니다. 미로는 그리 크지도 또 많이 복잡해 보이지도 않습니다. 하지만 30분을 출구를 찾아 헤매다 보면 영영 못 나가게 되는 게 아닌가 걱정을 하게 되는데요~^^;

제주도의 해안선을 본떠 만든 미로는 곳곳에 조랑말, 뱀, 고인돌 등 제주와 동아시아의 상징물을 담고 있습니다.

제주도 보존자원 1호인 붉은색 화산송이가 깔린 길과 정신이 맑아지는 효과가 있다는 향기를 가진 랠란디(Leylandii) 나무 사이를 이리저리 뛰어다니는 것만으로도 우리 아이들이 건강해지는 느낌이랄까요?^^ 사계절 내내 여러 야생화들과 자연 속에서 뛰어노는 고양이들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jeju_ecoland_img03
 

미로를 성공적으로 찾으면 아이들은 노란 풍선을 받을 수 있습니다작은 풍선 하나에도 뛸 듯이 기뻐하는 아이들의 모습에 입가에 미소가 떠오르네요.

아이들은 역시 떡볶이가 답~

서귀포매일올레시장

제주에는 싱싱한 해산물을 비롯해 맛있는 먹거리가 풍부합니다. 식성이 좋아 아무거나 잘 먹으면 좋으련만 입맛 까다로운 아이들이 좋아하는 음식점을 찾기도 쉽지 않은데요. 서귀포 매일 올레시장은 어른들도 아이들도 좋아하는 음식들이 모두 모여 있는 곳이랍니다.

아빠가 좋아하는 싱싱한 생선회도 사고 아이들이 좋아는 떡볶이도 먹을 수 있어 입도 즐겁지만 구경하는 재미도 그만인 곳입니다. 떡볶이 세트 메뉴 중에 ‘모닥치기’가 유명하다고 하는데요. 제주도 말로 ‘모닥’은 ‘모두’라는 뜻이고 떡볶이, 순대, 김밥, 전, 튀김 등을 모두 한 접시에 모아서 먹는다고 붙여진 이름입니다.

서귀포 매일 올레시장은 1960년대부터 쭉 같은 자리에서 우리들의 밥상을 책임지고 있는데요. 제주공항에서 1시간 정도 소요되는 곳에 자리해있습니다.

 

지금까지 제주도에서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장소들 소개해드렸는데요! 이번 봄 관광주간에는 아이들과 함께 제주도로 떠나보면 어떨까요?

기상청 블로그 기자단 | 신현희, mstalk@naver.com
Copyright ⓒ 2009 KMA. All Rights RESERVED.